首页 >伤感日志 > 最好听的伤感音乐锦集六篇

最好听的伤感音乐锦集六篇

时间:

伤感是一个汉语词汇,拼音shāng gǎn,指人的一种感情思绪,通常当人受到打击或者遇到很难过的事时容易产生这种感觉。以下是小编整理的最好听的伤感音乐锦集六篇,仅供参考,希望能够帮助到大家。

【篇1】最好听的伤感音乐

你我相遇只用了一瞬间,对你有好感只用了半个小时,喜欢上你也只用了一天,可要我忘记你却要用上一生的时间。

遇上你的每一秒,我都愿意拿一年去换取。

和你聊天的场景,那每一幅画面,我都愿意用全部的力量去铭记。

金金,即使时光可以倒流,即使上天让我再次选择:我依然会选择遇到你,依然会想和你永远在一起。

张小娴说过:“这一生,有些男人只是过程,惟有一个会是终点;有些男人使你长大,却只有一个会陪你终老。”

我希望我最终能和你走在一起,陪你一起变老。

曾经一直以为,孤单就是一个人下班,一个人吃饭,一个人逛街,一个人玩耍——在无聊中体会孤独,在寂寞中学会成长。

然而遇见你,我却常常忘了自己,偶尔想到了你,发呆就是那唯一的状态。

如果有人能拍下来,我想一定会让你看到一个很傻很呆的我。

终于,我体会到了真正的孤独,那就是想你的时候。

很奇怪,曾经的陌生人,就那么突然的照亮了我的全世界。

我喜欢你,到底喜欢你什么?对于女孩,有人喜欢活泼的,有人喜欢可爱的,有人喜欢坚强的,

有人喜欢柔弱的,萝卜青菜各有所爱。

我也曾幻想,我喜欢的女孩该是什么样子的:是阳光还是漂亮,是温柔还是孝顺,还是等等其他各种各样美好而又吸引人的特点。

其实那些现在都不重要,一切问题的答案都很简单,因为我已经喜欢了你,是你就好。

如果说烧一炷香可以与你相遇,烧三炷香可以与你相识,烧十炷香可以与你相惜,为了我下辈子的幸福,我愿意从现在开始天天拜佛。

记得你曾说过,你喜欢简单惬意的生活。

我是多么的希望那里面能加上我。

今生只想每晚能倾听你的微笑,我把自尊丢在墙角,只愿换你的一次心跳。

当日月星辰都被证明不会永远,当我知道一切总会到达尽头,天下没有不散之筵席,

但我依然相信美好的爱情会被祝福,依然在那里笨拙坚守,等你在那遥远的地方回眸。

当距离已不再是生活的障碍,你能否和我相守一生?

我常想我们可以偶尔就像那天一样,虽然在电脑两边,各忙各的,但是都知道另一边有个人也在那,在静静地陪着自己,不必说什么话,寂寞孤单早已飞逝。

我也想有一天我们可以和所有情侣那样拉着你的手走在街上,购物、散步、沐浴着阳光。

【篇2】最好听的伤感音乐

1. 那个雨夜,当风起时,流水迷失了方向,苍茫中的我已错过人生至重。

2. 雨依旧清晰,夜依旧幽静,却物是人非。

3. 曾有人说过,聆听雨的人都很纠结,容易感伤。在孤寂的雨夜,一个人品味着落寞,习惯了寂寞,学会了在沉稳中隐藏悲伤,假装快乐。

4. 等待已久的夏雨,缓缓的流下了发梢,我似乎已经习惯了感受雨天所带来的那种淋漓尽致的感觉,似乎习惯了雨水打在身上那种凉凉的感觉。

5. 凝视着灰暗的天空,蒙蒙的像一张无形的网,束缚着我的思想,我的感觉,曾有想要大声的喊出来冲动,却被这种压抑的氛围包裹的严严实实,无法挣脱,无法言语,压抑到自己无法诉说。进而一个人被湮没在这空洞而又深邃的夜里。

6. 我喜欢在寂静的雨夜里用文字来抒发自己的情绪,还有那些无法用言语来形容的很多东西,比如一些人,一些事。

7. 想听雨的声音,去搜寻记忆中的一段回忆,想听雨的声音,去剥落记忆中的一层尘埃。

8. 字里行间透露的唯一就是那种曾经的记忆,大概是记忆值得回忆,也许是回忆值得再次被记忆,用键盘敲打着指缝间流露的淡淡的不舍,每个人的经历或许感伤是必经的荆棘之路,不管是否值得记忆或回忆,但总是有它被值得纪念的价值。总是喜欢在记忆中找寻,总是习惯在回忆中流离,或许此时短暂的停留才是最美好的时刻。

9. 年少轻狂肆无忌惮的我傲慢无礼的享受着那本不属于自己的感受,时光再也无法轮回,我们谁都无法去左右没办法的开始,无法去左右许多,只有去默默的承受,似水流年中我们一直在经历,也许那时去回忆会更有意义。

10. 雨水滑落,淋湿了记忆中的影像,伸手触摸时却不复存在,原来一切都只是记忆。

【篇3】最好听的伤感音乐

1、雨夜,我种下一粒勿忘我。本以为明天它会发芽,可它早已被雨水冲去。勿忘我的花语,恰好是忘了我。

2、梧桐更兼细雨,到黄昏,点点滴滴。这次第,怎一个愁字了得!

3、又下雨了,不停歇的电闪雷鸣像是催着天亮似的,我并不害怕,只是在想以后的雷雨夜,如何不失落。

4、我踮起脚尖去够你的忧伤,我发觉它冷凝成一枚孤独的月亮,在雨夜过后慢慢地消瘦,发怔,长叹。

5、东风残,西风凉。月圆月缺,满怀幽怨,谁又在听谁在倾诉情殇。南风殇,北风愁。冷清雨夜,城中孤魂,谁能读懂我这一世凄凉。

6、窗外依旧在淅淅沥沥的下着雨,想起曾经删掉了一切,已不打算在写任何心情,可是这熟悉的场景依然会让一些心情一点一点的散发出来…此刻思绪中一些美好的景象愈来愈远,我的心也慢慢的变得沉重…  7、今夜的我,在有雨的夜晚,真正体会到了一种孤独。

8、年少轻狂肆无忌惮的我傲慢无礼的享受着那本不属于自己的感受,时光再也无法轮回,我们谁都无法去左右没办法的开始,无法去左右许多,只有去默默的承受,似水流年中我们一直在经历,也许那时去回忆会更有意义。

9、亦乐亦悲,这两个概念早已模糊,只是在不断相互重叠。我无法去篡改已成定格的过去,那些能够让伤心都带着幸福的片段,总在如秋雨夜这样伤怀的时候,将我千疮百孔的心碰撞,撞出惆怅,撞出酸楚,撞出泪水。

10、雨夜很美,微微泛红的天有种梦幻感。梦……它真的只是梦,一个虚无缥缈的梦。夜很凉,凉入人心。景很悲,悲入我情。

【篇4】最好听的伤感音乐

世上有一种植物,每年会开两次花,一次盛开在萧瑟的深秋,一次盛开在葱茏的初夏,是一朵不知名的两生花开。

浅简岁月,盛开两世,不知花期太短还是太长?假如给你一次盛开的机会,

如何才是你想盛开的样子,如何才是你想拥有的时光。

如果悲伤也能逆成河,那么所有落落清忆都成未知。

——题记

初秋的清晨有些凉,清冽微风拂面,捎来一阵扑鼻的桂花香,甜甜的味道,带着几许醉人肠的熏然,

那落落的几片树叶夹含着初秋的气息,引人遐思。

秋天是一个忆起回忆的季节,也是令人伤感的季节,我们的情绪总随着季节的轮回,起起伏伏,

做不到心如花,静若柳,心绪不慌不乱的生活。

闲暇之余,放一杯香茗,播放一首婉转如绵的钢琴曲,以秋风为笔墨,以回忆为信纸,让自己心如素简,书写青青陌上桑的花田。

琉璃阑珊,如同泡沫,那是我遗落的忧伤,那是我写下的故事,那是我笔下的念想。

可知,笔下的故事有太多遗憾,有太多荒凉,有太多错过,让我无法写下结局。

心中总有一个人,不管走得多远,可是当再次回首,原来你还在这里,未曾走远。

你是温暖的弦,暖在我的心,我是绽放的蕊,为你盛开蔓延,温暖得纯粹,无须掺合杂质,就这样牵手走完一生。

但时光拆散了小小的愿望,把你隔在天涯,把我隔在海角,你看不见我,我看不见你,只能念着那禁忌的名字。

年少时,你是否喜欢一个人,但那句喜欢一直迟迟未说出口,时光已把这个梦弄得支离破碎,而是岁月是一朵两生花开,

凋零,我盛开,你离开,我等待,你不来,我不老。

当你知道心意时,你说我们可以试试,我的心如蝴蝶翩翩起舞,像吃了蜜糖的小丫头,甜蜜不已。

当我知道一切时,我选择默默离开。

年少时,你是否有一段稚嫩却深刻的爱情,不是分手拆散了这份真挚的情感,是因为太小所以喜欢得太短暂,

还是因为根本不懂而无意伤害,当初牵着的手如今握紧了谁,是年华未苍老,还是我们不懂得把握。

当再度重逢时,你问了一声“你过得可好?”礼貌而生疏的话语,到底伤了谁?

原来,很多事在不经意之间发生了改变,是你变了,还是我变了,还是情感变了?我们明明这么远,那么近,却始终打不开陌生后面的薄沙,是忘记,还是始终不能原谅。

彼此的重逢,是上天的眷顾,还是牵扯不完的情恨纠葛,你的身影渐行渐远,泪湿了我的眼眸,也许,是我错了。

如果,当初我的离开是一种错误,那么请把真相告诉我,是错,还是对,是我的自作多情,还是你的口是心非?

你忘记不了过去,我未曾走进你的心里,我只不过是你过去的影子而已,你把我的爱,当成一种理所当然,可有可无。

为什么我的离开,给你造成伤害,这个谜,该谁来解?

如果,我能忘记一切,重逢时,不会因你一句“你过得可好”而泪流满面,

当看你渐行渐远的背影时,我还是念念不忘,我选择了站在原地。

每段故事,都有一份遗憾,正如你和我,遗憾的背后,需要你来解开这个谜底,是吃惊,是原谅,还是凄凉。

那么,我会把这个谜底写在最后。

一生中有多少个人让你难以忘怀,谁让你想起就有心要裂开的感觉?曾经坚定不放弃,却始终不得不告别,

不得不走远,爱到深处,唯有疼痛,所以选择离开,可当把这些熬过来时,我才知道那人一直在那里,不曾走远。

当故事背后的真相得以揭开,我才后悔,当初我的离开,是一种错误。

后记:年少时,心中都住着一个人,也有一段甜蜜的爱恋,但爱错了时间,地点……所以造成了分离。

为了这份爱恋,有人选择了坚持,有人选择离开,没有谁的对与错,只是时间不允许你们,

心中却有彼此,不管分开与离散,有些情只能藏在心里,彼此念着那个美好而又禁忌的名字。

当很多年过去,再度重逢时,一切都没有发生改变,彼此,一直在那里,未曾走远。

岁月拆散了你们,你们的心却没有拆散彼此,这需要多少坚持和等待,

才遇到一生注定的人,时光阡陌,珍惜现在所拥有的,因为这份情真的太难得。

爱情没有逻辑可言,爱了,便是爱了,忘不了,就是忘不了,这就是爱情。

【篇5】最好听的伤感音乐

雨夜愁肠,临窗望。听残花落地,百里莎响。恐河江,翻天浪。离舟凭水,何恙?浓酒得眠,发染霜。梦悠悠,成思念伤。(作者:佚名)

幽邃的雨夜,一只烟,一点音乐,一杯涩酒。这样的 生活其实我也很陶醉,只不过这样的陶醉里布满了忧伤。(作者:寒星)

曾有人说过,聆听雨的人都很纠结,容易感伤。在孤寂的雨夜,一个人品味着落寞,习惯了寂寞,学会了在沉稳中隐藏悲伤,假装快乐。

一个人的雨夜 伫立 听风声 雨声 远方 隐在黢黑的夜色里

每当这样的雨夜,忧伤而寂寞的雨夜,总是忍不住一个人来到窗边思念远方的人儿,你,还好吗?

一个人的思念是夏天青色藤蔓上开出的淡雅花朵,虽然模糊单薄,但却像雨夜窗里点亮的一盏烛火,忧伤而动人。

听着耳机里的歌,看着黑漆漆的夜,雨点透过屋檐似乎打到了我的心上,忧伤的乐曲伴着雨点的敲击,组成了我悲伤的交响乐。

雨夜很美,微微泛红的天有种梦幻感。梦……它真的只是梦,一个虚无缥缈的梦。夜很凉,凉入人心。景很悲,悲入我情。

雨夜的伤感透出浓浓的想念。漫天的眼泪是谁为谁哭泣?留一滴在心里,但愿能温暖这微凉的哀思。

雨,下的格外忧伤,在这个冬季的雨夜,谁能明白我的孤独,谁又能明白我的忧伤。

【篇6】最好听的伤感音乐

【一】

我愿是一抹春天的绿,迎风飘扬;我愿是一片叶子,盛开在春季,喜欢和煦的阳光,喜欢把笑容晾在春光里;我愿是一阵清风,飞扬在夜空,星星是细腻的心愿;我愿是一份清雅,寄放在安静的心灵里,在美丽中回味完美诗意的生活;我愿是一抹淡然,微笑在风中,时光的脚步轻浅,留下一份淡淡的回忆。

내가 원하는 것은 약간의 봄 그린, 바람에 펄럭이다.; 나는 소원 한 잎, 활짝 핀 봄에, 따사로운 햇볕 것을 좋아하는 그 웃음 밖에 봄빛 속에서; 내 소원은 한바탕 시원한, 나부끼다 밤하늘의 별이 정말 부드럽다 소원이; 내 소원은 하나 고상하다, 보관할게 조용히 마음 속에, 아름다운 중 뒷맛이 완벽한 시의 생활; 내 소원은 한 쌀쌀맞다, 웃는 바람에, 시간을 발걸음이 가볍다 얕은 남긴 하나 은은한 추억.

【二】

希望不是波澜壮阔的大海,而是永不止歇的涓涓泉流,始终滋养着一方土地与草木;希望不是惊天动地、不是光芒万丈、不是豪气云天,甚至也不是热血沸腾或高亢嘹亮,她就是你手中的一杯茶,散发着淡淡的清香,却是你大鱼大肉之后的必备。

희망 줄기찬 바다 아니라 영원히 단지 잠시 있는 졸졸 흐르는 말이 시종 영양 있다, 한 땅 과 초목이; 아니, 아니, 빛, 희망 천지를 용기는 높은 것도 아니고 아니, 심지어 내생이든 또는 높고 우렁찬, 그녀는 바로 당신 손에 한 잔 마시고 풍긴다 가벼운 청향. 결국 너 기름기가 많은 요리. 풍성한 요리. 다음 필수.

【三】

光阴似箭,取一片时光便暖;弱水三千,只取一瓢来饮;繁花似锦,只需一朵,心就足够丰盈。那握在我手心的,或已散落于天涯的,都在时光里渐行渐远。世间,所经历的每一道靓丽风景,都让心快乐无比。即使隔水之畔,也曼妙出一袭温暖荡漾在心怀。时光就是这么美好,让你经历着,感悟着,怀念着。

세월이 살같이 빠르다, 찾다, 온통 시간 은 따뜻한; 약수 삼천 단지 한 바가지 가지러 온 마시다; 꽃들이 비단처럼 아름답다, 단지 필요 한 송이, 마음이 있으면 충분하다 넉넉하다.그럼 내 손에 쥐고, 또는 이미 흩어져 은 하늘 끝, 모두 시간 안에 멀어지다.세상, 겪은 매 하나의 예쁜 풍경, 제가 다 마음이 더없이 즐겁다.설령 격 물의 가 도 부드럽고 아름답다 무슨 한 벌 따뜻한 출렁이다. 지금 품다.그렇게 좋은 시간, 너한테 겪고 있다, 느끼고 있다, 그리움 있다.

【四】

静静地写下一段段与你有关的往事,伫立聆听着彼岸花开的声音;于斑驳沧桑的流年里执一份平淡,漠然那一念断线的姻缘,静坐于纷乱红尘,看那一场无声的葬礼。

조용히 쓴 다음 기간 동안 너와 관련된 옛 듯 경청하다 있다 피안 꽃이 소리; 은 얼럭 상전벽해 의 세월 속에 한 통씩 평범하여 무관심하다 그 모든게 깨진 인연, 연좌 은 분란 홍진 그 한바탕 무성 장례식 보다.

【五】

几多回忆,几多留念。屋顶飘散的袅袅青烟,丝丝缕缕,把思乡的情节延伸的久远。“月是故乡明”“悠悠天宇旷,切切故乡情。”短短的诗句总是蘸满了思乡的情怀。异乡漂泊的人啊,只能用暖暖的故乡情温暖辛酸的人生。

얼마나 얼마나 추억 남기다.지붕 풍기다 모락모락 푸른 연기, 보슬보슬 끊임없다, 그 회향 줄거리는 발전의 까마득하다."월 고향 명 ” “ 둥둥 천하 넓고, 절절하게 고향을 그리는. ”짧은 시구 항상 찍다 차다 회향 의 심경.타향 부랑하는 사람 밖에 따뜻한 고향을 그리는 따뜻한 쓰라린 인생.

【六】

九月,在笔下渐渐走远。相依的心不曾因为疏于联系而走远。相伴无声,文字有痕。流年的诗意因为有你有我,缱绻无限。无数个平凡的烟火,在一场又一场落花的无言里盛开着素雅。年华苍翠,迎来多少爱意悠悠,又送走多少黯然转身,却依然有万种风情留在那年,那月,成为我们弥足珍贵的记忆。

구월, 붓 아래에서 점점 멀리.서로 의지하다 마음 때문에 연락 안 일찍이 부주의 때문에 멀리.동반 무성 글이 있다 자국.세월 의 시의 니가 있어서 내가 무한, 정이 깊어 헤어지기 어렵다.수많은 평범한 불꽃놀이 한 차례 또 한 차례 낙화 무언의 속에서 활짝 핀 우아하다.나 푸르다, 얼마나 많은 해를 보내고, 왜 또 얼마나 섭섭하게 몸을 돌려, 여전히 남아 있는 모든 종류의 풍치 그, 그 달, 우리는 더욱 발 소중한 기억이 되었다.

【七】

我们在春风中牵手,静听鸟语花香,静听花瓣安然飘落,在木棉花下许愿,希望在每一个木棉花的春天一起度过。无数个昨天,发生了的,最后都归结成甜美的记忆,一页一页,散发着春天的香气,弥漫了春季的恋歌。回首处,再回首。唯一的明天,唯一的欢欣,在每个今天的尽处,相约,永恒。

우리 봄바람에 손잡고 새소리와 꽃의 향기, 조용히, 조용히 꽃잎 무사히 떨어진다, 목화꽃 다음 소원을 빌다, 희망 은 하나하나 목화꽃 봄 함께 보냈다.수없는 어제 발생한, 마지막 다 결국 된 달콤한 기억, 한 쪽 한 페이지를 풍긴다 봄 향기, 가득 메웠다 봄철 연가.서울에 곳, 다시 돌아.유일한 내일 유일한 기뻐, 모든 오늘 다 곳에 같이, 영원히.

【八】

首依案梦尚浓,素指拈花醉未休。日长风静,花影闲照。檀板清歌,梨花素雪。浓春之时,湄水之央,我云髻簪花,毓秀天香,若白莲初开;你,剑气书韵,清风儒雅,似云水浩渺。春江花月夜,画舫听雨眠,一场天青色的重逢,月入歌扇,花承节鼓。绣阁藏春,闲窗锁昼。青梅煮酒,絮语如初。水云深处,烟雨花楼。

곡 의지 사건 꿈 아직 하는데, 흰 꽃을 따다 취한 아직 가리킨다.일 长风 조용히, 화영이 한가한 사진.박자판 맑은 노래, 이화 흰 눈.늦은 봄 의 때 물가 물의 소리가 나는 운계 꽃을 머리에 꽂다, 毓秀 향, 만약 백련 처음; 너 검기 책 운, 시원한 학문이 깊은 것 같다 운수 끝없이 넓고 아득하다.봄 강의 꽃 핀 달밤, 바지 听雨 잠 한 차례의 감색 재회는, 월수입 노래 부채 꽃 승 축제 북.수놓은 누각 藏春, 한가한 창문 자물쇠 주야.매실 煮酒, 수다 처음과 같다.水云 깊은 곳으로 연우 꽃 건물.

【九】

如果,可以将清宁梵音种在四季。用虔诚祈祷,素心来唱,不求修得圆满,但能安心红尘。如此,是否就会在心中长成一株菩提,禅意人生?如果,可以将一壶春色泼洒四季。用露水滋养,阳光润泽,不求时光如画,但得季季如春。如此,是否就会在心中长出一场温暖,日日葱茏?

만약 을 수 있 는 清宁 梵音 심으려고 내내.으로 경건하게 기도하다, 본심 할게요, 제발 수련한것이 했다. 그러나 수 있겠나 인간세상.이렇게 하면 다 여부를 마음속에 한 그루 보리, 禅意 인생?만약 을 수 있 는 한 주전자 봄 대범하다 사계절.용 이슬 영양 햇빛이 광택, 제발 시간 그림 같은 했지만 잘 季季 마치 봄.이렇게 하면 여부를 마음속에 돋다 한바탕 따뜻한 매일 프르디 푸르게 무성한다?

【十】

人生,终是聚散随缘。如果有一天你累了,就在我的诗词里停下来吧。因为里面有你,有我,还有我们一起书写的神话!岁月无言,流年不语。世间所有的所有,终会被落花的光阴覆盖。我们用一生花开的时光途经四季,依然明媚如初。感谢缘分,让我在最美的年华遇见最暖的你。

인생은 괴롭고 짧은데, 결국 네 인연을 따르다.언젠가 네가 피곤해서 그냥 내 시 속에서 멈춰.안에 너 때문에 나, 그리고 우리 같이 쓰기 신화!세월이 무언의, 세월 말하지 않는다.세상 모든 모든 마침내 당할 낙화 시간을 덮어.우리 생애 꽃이 시간을 써서 경유한다 사계절 여전히 명미하다 처음과 같다.감사 인연 을 가장 아름다운 세월 만난 가장 따뜻한.

【十一】

童年是纯白的百合,美丽,清秀又不失典雅;童年是一朵朵白云,承载着希望与欢乐;童年是一朵含苞未放的花骨朵,虽然没有绽放但以开始成长;默默的回首童年我笑了。

어린 시절 은 새하얀 백합, 아름답다, 아름답다, 또 간주할 우아하다; 어린 시절 한 송이 송이 구름, 적재 있다 희망 과 즐거운; 어린 시절 한 송이 꽃망울이 지다 아직 넣은 망울, 없지만 피다. 하지만 시작합니다 자라나다 묵묵히 서울에 어린 시절 나는 웃었다.

【十二】

遗忘就是忘记,你在这里,我在那里,你忘了我,而我忘了你;遗忘就是距离,鱼在海底,鸟在天上,没有交集;遗忘就是时间,是彼岸花开的期限,一千年,一万年,却不再见。

그냥 바로 잊는다. 너 여기, 거기 잊었어 난, 난 잊는다; 망각 바로 거리, 물고기는 해저 새가 하늘에서 없고, 위치; 망각 바로 시간 피안 꽃이 기간, 천 년 만 년 오히려 안 봐요.

【十三】

逝去的那些美好仿佛是那些飘零的樱花,美丽、易碎,又那样让人流连忘返。阳光像是检阅了我们的忧伤,把所有沉睡的过往都慢慢叫醒,我们的时光好像是沙漏的沙子。

스쳐버린 그 아름다운 마치 그 영락 벚꽃이, 아름답다, 깨지기 쉬운 또 그런 사람으로 하여금 돌아가는 것을 잊게 한다.햇살 같은 검열하다. 우리 슬픔, 모든 잠든 과거 다 천천히 깨워. 우리 시간 마치 모래시계 모래.

【十四】

千年之后,一个江南烟雨的清晨,你一袭白裙沾湿了杏花雨。我是其中一滴。历经千年,失言了千年,辜负了千载,红尘中,一个转身错过一生。倾城一暖,浅笑梨涡。只想让你回眸一次,便能看见我的深情。

천 년 후 한 강남 연우 아침, 너 한 벌 흰 치마 젖었다 살구꽃 비.나는 그 중 한 방울.천 년이 지나도, 실수했다, 천 년 외면 천년, 속세 중 한 몸을 돌려 놓치면 평생.절세의 미인 한 따뜻하다, 浅笑梨涡.그냥 너를 한 번 검토 바로 나의 깊은 볼 수 있다.

【十五】

不羡慕繁华,不刻意雕琢,对人朴实,做事踏实;不要太吝啬,不要太固守,懂得取舍,学会付出;不让心灵负重,不去伪装精神,步履轻盈,快乐常在;不贪功急进,不张扬自我,成功了低调,失败了洒脱。简单才会活出真我。学会练就宁静、宽容、淡泊之心,浅笑看花开,无争赏叶落,随缘自适最好。

안 부러워 번화한 하지 않아도 조각, 남에게 소박하다, 일하는 것이 착실하다; 너무 인색하다, 너무 고수, 아는 취사 학회 노력; 못하게 마음의 짐, 위장 정신 못 가서 설렁거리며 걷다, 축하합니다 항상; 안 무턱대고 공을 급진하다 안 떠벌리다 자기, 성공 조용히 실패했다 소탈하다.간단한 일 생긴 거야, 정말.학회 관용 단지 한 · · 담박하다 속셈으로 꽃이 보고 미소 없으면 상을 다투다 낙엽, 인연을 따르다 스스로 기분이 좋다.

【十六】

秋天,树叶黄了,枯了,快要脱落了。枯黄的叶子离开了枝头,在风中飞舞着,怀着对金秋季节无比眷恋的心情离去。假如我是落叶,我愿意很快地落在地上,又很快地被水溶化,然后钻进又黑又香的泥土里,尽情拥抱这些又大又小又粗又细的树根。

가을에는 나뭇잎이 누렇게, 시들다, 곧 떨어졌다.뉘렇게 시든 잎 떠나고 있다, 바람에 흩날리는 품고 있다, 대한 미련 없이 가을 기분이 떠났다.만약 내가 낙엽, 나는 아주 빠르게 땅에 떨어지다, 또 아주 빠르게 물에 녹는다, 그리고 들어가다 또 검은 또 향 진흙 속에서 마음껏 포옹 이 크고 작은 또 굵은 또 가는 뿌리.

【十七】

紫陌上,那一痕素裳淡雅,深吻子眸,吟就一场死生契阔、倾歌天下;凭谁问?夜月萋萋听胡茄,一指一泣流离紫帐,一式一伤千里策马。

紫陌 위에 그 마크 흰 치마 우아하다, 깊이 뽀뽀 아들 눈, 읊다, 그냥 한 차례의 사생 契阔, 온 세상에 누가 노래; 왜 물어?夜月 처처히 들어 마구 가지 한 손가락 한 운다 유리 자색 장부, 한 한 상처 천리 주마.

【十八】

一江春水向东流,人间徜徉景色幽。墨挥洒,雨蝶舞,劝君更尽一杯酒,往事迷雾涌心头。昙花一梦几成空,载不动,几多愁,往事历历上心头。

근심이 그치지 않다, 인간 거닐다 경치가 평온하다.먹 뿌리다, 비가 蝶舞, 그대에게 다시 한잔 술 권하나니, 지난 안개 쏟아져 마음.월하미인 한 꿈 몇 시간이 되다, 현재 움직이지 않다, 얼마나 걱정, 지난 뚜렷이 오르는.

【十九】

花季雨季的我们,纯洁、快乐、天真。在学习、生活、交友中,我们编织着自己绚丽多姿的青春!青春是座美丽的山峰,让人向往;青春是幅迷人的画卷,让人留恋;青春是条湍急的河流,让人徜徉……飞扬吧!青春!飞扬的青春,维系着一颗颗飞扬的心;飞扬的青春,托起一个个飞扬的希看;飞扬的青春,留下了一个个飞扬的故事;飞扬的青春,浸红了我们无悔的年华。飞扬的青春,载着我们的梦,飞向未来!

꽃다운 나이의 장마 우리, 깨끗하다, 즐거움, 유치하다.학습, 생활, 친구 중에 우리 니트 자신의 눈부시게 아름답고 다채롭다 청춘!청춘 은 좌 아름다운 산봉 사람들로 하여금 그리다; 청춘은 폭의 사람을 그림을 사람들로 하여금 미련이; 청춘은 가지 급류 강 사람들로 하여금 거닐다...나부끼다 가자!청춘!나부끼다 청춘을 유지하다 있다, 알알이 나부끼다 마음; 나부끼다 청춘, 올리밀다 하나씩 나부끼다 희망은 보다; 나부끼다 청춘, 남긴 하나씩 나부끼다 이야기; 나부끼다 청춘, 잠그다 붉은 우리 후회 나이 없다.나부끼다 청춘 을 태우고 우리 미래의 꿈, 저!

【二十】

择一城终老,遇一人白首,你唱着歌,婉约了四月。纵然已有许多遇见匆匆擦肩,这个春天,毕竟还有一种回眸可以魂绕梦牵。尽管人在天涯,尽管不能相见,那镌刻心底的思念,就像春日长柳,疯长了情思,不遮不掩,一任枝叶葳蕤,招摇在每一个可以看尽春花秋月的水面……

고르다 一城 내 인생 을 만난 한 사람이 백수 너는 노래를 부르며, 완약하다 사월.비록 이미 많은 사람을 급히 어깨를 스치고 이 봄, 결국 또 한 가지 눈동자 수 있는 그곳에는 혼 감다.비록 사람은 세상에 못 만날 불구하고 그 무늬를 마음 그리움 마치 봄날 긴 유, 웃자라다 했다 생각 안 가리고 안 가리다, 한 차례 가지와 잎이 무성하다, 배회하다 그 하나하나 다 봄철의 꽃과 가을밤의 달 볼 수 있는 수면...

最好听的伤感音乐锦集六篇相关文章:

分手后的伤感日志完美版汇编3篇

经典qq伤感日志【2篇】

伤感的qq个人说明范文(精选五篇)

2022一个人心累伤感文案范文三篇

最好听的伤感音乐锦集六篇

伤感散文随笔精选三篇

最好听的伤感音乐锦集六篇

推荐度:
点击下载文档文档为doc格式

精选图文

  • 分手后的伤感日志完美版汇编3篇
    分手后的伤感日志完美版汇编3篇

    伤感是一个汉语词汇,拼音shāng gǎn,指人的一种感情思绪,通常当人受到打击或者遇到很难过的事时容易产生这种感觉。以下是小编整理的分手后的伤感日志完美版汇编3篇,仅供参考,希望能够帮助到大家。

  • 经典qq伤感日志【2篇】
    经典qq伤感日志【2篇】

    在学习、工作或生活中,日志记录着生活中点点滴滴,相信你一定有很多值得分享的经验,不如趁现在好好写一篇日志吧。还在苦苦寻找优秀的日志吗?以下是小编整理的经典qq伤感日志【2篇】,仅供参考,大家一起来看看吧。

  • 伤感的qq个人说明范文(精选五篇)
    伤感的qq个人说明范文(精选五篇)

    1、个人说明有的部分包括标题部分、台头部分、内容、落款、日期。根据内容的不同,必须包括的内容的名字也不一样。以下是小编整理的伤感的qq个人说明8篇,仅供参考,希望能够帮助到大家。

  • 2022一个人心累伤感文案范文三篇
    2022一个人心累伤感文案范文三篇

    伤感是一个汉语词汇,拼音shāng gǎn,指人的一种感情思绪,通常当人受到打击或者遇到很难过的事时容易产生这种感觉。以下是小编为大家收集的2022一个人心累伤感文案8篇,仅供参考,欢迎大家阅读。